[PG] RX-0[N] 유니콘 밴시 노른 최종결전 - 2 프라 잡동사니


  많이 늦었습니다. 원래는 다음날 바로 올리려고 했는데...

  무광 마감을 뿌리기도 했고, 그때당시 제대로 먼지 털지도 않았으며, 무광 마감제 뭉친곳이 많더군요

  그리고 역시나 반다이제 데칼. 부분부분 뜬곳이 있습니다.

  그래서 그런 부분 수정도 할겸, 아침에 새로운 사진도 찍을겸 해서 많이 늦었네요.

  포스팅 이어서 쓰겠습니다.

------------------------------------------------------------------------------------------------------------------



  지난번의 방패 데칼. 사제 데칼은 커도 잘 붙기 때문에 안자르고 붙였습니다.

  위치 잡는다고 하다 중간 투명 부분 찢어지고, 크기 변형되고 난리도 아니였죠.

  그렇게 기포도 많이 들어갔어도, 말리고 마감제 뿌리니 잘 붙은줄 알았습니다만....

  떴습니다. 아주 거하게요.... 후.....

 큰 데칼은 꼭 잘라서 붙이도록 합시다. 특히 반다이제 데칼은요....

  뜯어내버리고 다시 데칼을 붙입니다.

  밑에 0의 일부만 살아있는곳도 마음같아선 다시 붙이고 싶지만 여분이 없어서 포기했습니다.


  그렇게 다시 데칼을 붙여, 마감제 뿌려 드디어 완성...

  넓직한 데칼 붙이다보니 데칼이 변형되었던 흔적이 남아있습니다.

  아래부턴 이제 완성샷.

  변형도 하고, 여러 포즈도 잡고 싶었지만 변형하다가 데칼 떨어질까봐 현 상태 유지한 상태로 찍었습니다.

--------------------------------------------------------------------------------------------------------------------


  LED 점등 전/후 둘러치기. 남색 프레임에 초록색 데칼/빛이 꽤나 어울립니다.

  근데 분명 데칼은 설정상으로는 페인팅이나 스티커일텐데 왜 최종결전에선 초록색으로 바뀌는걸까요?

  사이코프레임이라도 함유되어 있나?

  뭐 예쁘니 아무래도 좋습니다만...

  어두우면 이정도의 빛 샘을 보여줍니다.

  암드아머와 방패에 불 안들어오는게 많이 아쉽더군요

  아주 멋집니다.

 

  아침에 다시 꺼냐서 추가샷.


  ----------------------------------------------------------------------------------------------------------------

  비슷한 각도의 사진이 많은데, 저도 여러 방향에서 찍고 싶었지만...

  스튜디오로 사용하는 도화지 크기의 이유로 여러 방향에서 사진을 못찍었습니다 ㅠㅠ

  멋진 사진을 여러 각도서, 변신도 하고, 불도 켰다 껐다 하고 싶었지만 이해해주세요...

  사진 찍은거에서 잡티 제거하는것도 일이더라구요... ㅠㅠ

  유니콘 PG 최종결전도 사놨는데... 이놈은 언제 만들지 모르겠군요. LED 키트도 하나 더 사야해서....

------------------------------------------------------------------------------------------------------------------











핑백

덧글

  • 루루카 2021/06/06 09:00 # 답글

    고생하셨어요~ 전시공간도 문제일텐데... (제가 그래서 PG는 전부 상자로 철수... Y^ Y`...)

    개인적으로는 건식을 선호해요. 습식은... 정말 왠만해서는 안 붙이는...
  • WaNie 2021/06/06 22:20 #

    건식도 나쁘진 않은데 따로 파는곳을 못찾겠더라구요 ㅠㅠ

    큼직한 부분은 건식만큼 깔끔한게 없는데 말이죠 ㅎㅎ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1059
252
435466

사이드바